전체메뉴
행정

김총리, 28일 국무회의서 코로나 대응 등 국정운영 논의

홍남기·유은혜 부총리 등 국무위원 전원 참석키로

김부겸 국무총리가 2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를 주재하고 있다./연합뉴스


김부겸 국무총리가 28일 국무위원 전원과 장관급 인사 등이 참석하는 간담회를 열고 연말연시 국정운영 방안 등을 논의한다.

국무총리실은 서울 국무총리 공관에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,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등 국무위원 전원과 장관급 중앙행정기관장, 대통령비서실 인사 등이 참여하는 국무위원 간담회가 열린다고 25일 밝혔다. 이날 간담회는 최근 엄중한 코로나19 상황에서 연말연시 현장 중심의 빈틈없는 업무수행 등에 대한 논의가 이뤄질 예정이다. 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철저한 방역관리, 공직기강 확립과 공정한 선거관리 방안 등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계획이다.

김 총리는 내각 구성원 모두가 현재 상황의 엄중함을 인식하고 △코로나19 위기 극복 △빈틈없는 현안 업무수행 △공직자들의 철저한 선거 중립 등을 강조할 것으로 보인다.
<저작권자 ⓒ 서울경제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top버튼
팝업창 닫기
팝업창 닫기